G마켓, 사내 혁신 아이디어 경진대회 ‘해커톤’ 개최
상태바
G마켓, 사내 혁신 아이디어 경진대회 ‘해커톤’ 개최
  • 박성재
  • 승인 2023.12.08 0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마켓은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사내 혁신 기술 아이디어 대회 ‘해커톤 2023’을 진행했다고 8일 밝혔다.

해커톤은 해킹과 마라톤의 합성어로, 참가자들이 제한된 시간 동안 팀을 구성해 쉼 없이 IT 관련 아이디어를 도출하고 비즈니스 모델을 완성하는 행사다. 

지난 2016년을 시작으로 이번이 5회째다. 이번 대회는 G마켓이 줄 수 있는 ‘더 즐거운 쇼핑 경험’, G마켓이 만들어 나갈 ‘더욱 건강한 커머스 생태계’를 주제로, 판∙구매자 경험 개선을 위한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지난해 IT본부 개발자를 중심으로 진행한 것과 달리, 올해는 마케팅본부, 영업본부∙지원부서 등 비개발자도 함께 참여했다. 모두 200여명이 38개의 팀을 꾸려 참여했는데, 전체 G마켓 임직원 5명 중 1명이 이번 해커톤에 참여한 셈이다. 

해커톤은 3일간 신세계그룹의 도심 연수원인 ‘신세계 남산’에서 진행됐다. 본선을 통과한 8개팀은 7일 신세계 남산 트리니티홀에서 결과물을 발표하는 방식으로 결선을 치렀다. 

결선 진행 상황은 사전 신청을 통해 현장을 찾은 임직원은 물론, 온라인을 통해 실시간 중계됐고, 임원을 포함한 전체 임직원들의 모바일 투표로 모두 5개 팀을 최종 선발했다. 수상팀은 ▲상품 비교 알고리즘 ▲AI 캐릭터 마케팅 ▲쇼핑 동선 개선 등의 솔루션을 제시했다.

전항일 G마켓 대표는 “앞으로도 임직원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 제안을 적극 지원하고 사업에 반영해 이커머스 혁신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G마켓은 해커톤을 통해 나온 직원들의 아이디어를 특허 출원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결선에 오른 아이디어는 적합성을 추가로 논의해 실제 사업에도 적극 반영하는 방향을 검토하고 있다.

사진 G마켓 

박성재 기자 kdf@kdfnews.com

Tag
#G마켓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