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군인공제회와 '퇴직급여대여' 협약
상태바
하나은행, 군인공제회와 '퇴직급여대여' 협약
  • 박성재
  • 승인 2023.12.09 0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은행은 군인공제회와 지난 7일 도곡동 군인공제회관에서 군인공제회 회원(이하 회원)들의 생활안정과 복지증진을 위한 '퇴직급여대여'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하나은행은 기존에 협약이 체결돼 있던 금융기관들에 이어 3번째로 군인공제회 대여제도에 복수은행으로 참여하게 됐다. 회원들은 복수은행 선정에 따른 선택의 폭 확대로 복지혜택이 한층 강화됐다.

하나은행은 군인공제회와 지난 7일 도곡동 군인공제회관에서 군인공제회 회원들의 생활안정과 복지증진을 위한 '퇴직급여대여'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승열 하나은행장(오른쪽)과 정재관 군인공제회 이사장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퇴직급여대여는 군인과 군무원으로 구성된 군인공제회 회원의 생활자금 마련을 위해 ‘회원퇴직급여’를 담보로 납부 총액의 90%까지 저금리로 간접 대여를 해주는 군인공제회만의 회원 전용 서비스다. 

회원들은 장기간 저축시 유리한 회원퇴직급여의 해약 없이 필요한 자금을 적기에 지원을 받을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하나은행의 퇴직급여대여는 별도의 중도상환해약금이 발생하지 않아 타행에서 이미 퇴직급여대여를 이용 중인 회원들도 대환을 통해 거래은행 변경이 가능하다. 내년 출시될 예정이다.

이승열 하나은행장은 “앞으로도 하나은행은 군인공제회와의 동반 성장을 위해 지속적으로 상생 협력관계를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사진 하나은행

박성재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