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비스포크 AI 패밀리허브' 선봬... 식재료 보관기능 강화
상태바
삼성전자, '비스포크 AI 패밀리허브' 선봬... 식재료 보관기능 강화
  • 박성재
  • 승인 2024.05.17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는 식재료 보관 기능을 향상시킨 '비스포크 AI 패밀리허브' 냉장고 신제품을 선보인다고 17일 밝혔다.

신제품은 비스포크 AI 패밀리허브와 외관은 동일하지만 19리터 확장된 861리터 저장 용량으로 더 많은 식재료 보관이 가능하다. 대파, 부추 등 길쭉한 채소를 손쉽게 넣을 수 있는 '긴채소 보관실'로 한층 편리해졌다.

또 강력한 탈취 효과의 'UV 청정 탈취기'가 탑재돼 부착균은 살균하고 냉장고 안 음식 냄새를 잡아주어 깔끔하고 위생적으로 식재료를 보관할 수 있다. 이외에도 에너지 소비효율 등급 2등급을 획득했으며, 스마트싱스에서 AI 절약 모드 2단계 설정할 경우 최대 23%까지 에너지 사용량 절감이 가능하다.

선반에 넣고 빼는 식재료를 내부 카메라가 자동 인식해 푸드 리스트를 만들어 주는 'AI 비전 인사이드' 기능을 탑재했다. 또 냉장고 우측 도어의 터치스크린이 장착돼 있어 구글 포토, 삼성 TV PLUS, 유튜브 등 다양한 앱을 통해 요리 중에도 사진 공유, 뉴스 시청, 레시피 검색, 음악 감상, 스마트 홈 기능까지 이용할 수 있다.

출고가는 도어 패널 사양에 따라 481만 5000원~489만원이며, 삼성닷컴과 전국 오프라인 매장에서 만날 수 있다. 

황태환 삼성전자 한국총괄 부사장은 "앞으로도 더 많은 소비자들이 프리미엄 AI 경험을 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제품을 선보여 'AI가전=삼성' 대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 삼성전자

박성재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