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창원특례시와 ‘중소기업 동행지원' 협약
상태바
기업은행, 창원특례시와 ‘중소기업 동행지원' 협약
  • 박성재
  • 승인 2024.05.24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BK기업은행은 24일 창원특례시청에서 창원특례시와 ‘창원특례시 중소기업 동행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기업은행과 창원특례시는 고금리 및 경기둔화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의 금융 부담을 낮추기 위한 지원을 위해 상호 협력한다. 

24일 창원특례시청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서 김성태 IBK기업은행장(오른쪽)과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4일 창원특례시청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서 김성태 IBK기업은행장(오른쪽)과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기업은행은 창원특례시의 이자지원금을 통해 3년간 총 1200억원 규모의 대출한도를 조성해 기업당 최대 4억원의 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창원특례시가 추천하고 보증기관(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의 보증서를 발급받은 중소기업이다. 창원특례시가 대출금리 2.5%p를 감면 지원하고 기업은행과 보증기관이 보증료를 최대 1.2%p까지 지원한다.

김성태 IBK기업은행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대내외 경영환경 악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적시에 지원 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중소기업의 위기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 IBK기업은행

박성재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