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복 보브, 서핑 성지 양양에 브랜드 체험 공간 열어
상태바
여성복 보브, 서핑 성지 양양에 브랜드 체험 공간 열어
  • 이수빈
  • 승인 2024.06.04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세계톰보이가 운영하는 여성복 브랜드 보브(VOV, Voice of Voices)는 이달 양양 서핑 카페 ‘칠드라이브인(7 DRIVE IN)’과 함께 여름 컬렉션을 출시하고 오는 16일까지 브랜드 체험형 공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본격적인 휴가철을 앞두고 인기 관광 명소와 협업을 통해 올여름 패션 트렌드를 이끈다는 전략이다.

강원도 양양 7번 국도변에 위치한 ‘칠드라이브인’은 휴게소 건물을 재해석해 만든 복합문화 공간이다. 카페, 숙소, 서핑숍, 주유소 등 다양한 공간으로 조성돼 있고, 캘리포니아 감성의 이국적인 인테리어로 젊은 층에게 큰 인기를 얻으며 양양의 핫플레이스로 떠올랐다.

보브는 칠드라이브인과 함께 티셔츠, 원피스, 팬츠 등 2030세대를 겨냥한 여름철 의류 20여 종을 선보인다. 보브 특유의 모던 스트리트 감성과 칠드라이브인의 서핑 라이프스타일이 만나 핫한 휴양지 룩을 완성했다.

주력으로 선보이는 티셔츠 라인은 칠드라이브인의 로고, 캐릭터, 레터링 등 감각적인 그래픽 디자인이 특징이다. 화이트, 블루, 옐로우 등 여름과 어울리는 화사한 색상으로 티셔츠 하나만으로도 스타일에 포인트를 줄 수 있다. 크롭, 오버핏 등 다양한 실루엣으로 출시한다.

나일론, 린넨 등 시원한 소재 제품들도 다양하게 선보인다. 대표 제품인 셔츠형 재킷은 가볍고 바스락거리는 재질로 일상에서는 카디건 용도로 휴양지에서는 수영복 위에 걸치는 비치웨어로 입을 수 있다. 이 외에도 여러 의상과 함께 코디하기 좋은 롱 슬리브리스 원피스와 여름 니트웨어 등을 판매한다.

협업을 기념해 다양한 고객 이벤트도 진행한다. 먼저 오는 16일까지 양양 칠드라이브인에서 컬렉션 제품을 모두 볼 수 있는 전시 공간을 연다. 현장에서 옷도 직접 착용할 수 있고, 매장 내 비치된 QR코드를 통해 제품도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다.

카페에서 콜라보레이션 메뉴도 한정 출시한다. 버터바, 커피로 구성된 세트 메뉴로 패키지에 협업 로고와 서핑보드를 들고 있는 귀여운 캐릭터가 디자인됐다. 메뉴 구매 시 보브 리유저블컵(다회용컵)을 선착순 증정한다.

매장 곳곳에 캘리포니아 감성이 느껴지는 이색 포토존을 마련해 특별한 브랜드 경험을 선사한다.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방문 인증샷을 올린 고객에게는 굿즈, 기프트 쿠폰 등 100% 당첨 혜택의 푸짐한 경품을 제공한다.

오는 23일까지 전국 매장 및 에스아이빌리지를 통해 칠드라이브인 컬렉션 구매 시 10% 할인 혜택을 제공하며, 30만 원 이상 구매 시 특별 제작된 투명 비치백을 증정한다.

사진 보브 

이수빈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