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프랜차이즈協, 90개 회원사 ‘착한 프랜차이즈 확인증’ 신청서 일괄 제출
상태바
한국프랜차이즈協, 90개 회원사 ‘착한 프랜차이즈 확인증’ 신청서 일괄 제출
  • 박주범
  • 승인 2020.04.14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지난 10일 공정거래조정원에서 유흥 비즈통상 대표와 정은수 이화수(주)대표가 조성욱 공정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착한 프랜차이즈 확인증 신청서류를 직접 제출했다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회장 정현식·이하 협회)가 코로나 19로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가맹점 상생 지원을 실천하는 회원사들을 지원하기 위해 90개 회원사의 ‘착한 프랜차이즈 확인증’ 신청 서류를 취합해 지난 주 공정거래조정원 접수를 완료했다고 14일 밝혔다.

공정거래위원회가 발급하는 ‘착한 프랜차이즈 확인증’은 ▲로열티 면제·인하 ▲필수물품 공급가격 인하 ▲재난지역·확진자 피해 가맹점 매출감소 보전 ▲광고·판촉비 가맹점 분담률 감소 ▲현금·임대료 지원 등 ‘코로나 19’ 발병 이후 가맹점 지원에 나선 가맹본부들에게 증서를 발급해 주는 제도다. 

이 확인증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등 주요 공공기관들의 정책자금 이용시 0.2~0.6%의 추가 금리·보증료 우대를 받을 수 있어 가맹본부들의 자금 운용을 지원하는 근거로 활용된다. 

협회는 코로나 19 위기의 장기화로 매출 감소와 인력 부족 등 어려움을 겪는 회원사들이 확인증을 원활하게 발급받을 수 있도록 서류 작성 과정을 안내 및 지도하고 신청 서류를 일괄 취합, 지난 6일 접수를 개시한 공정거래조정원에 90개 회원사의 서류를 제출했다.

지난 10일에는 공정거래조정원에서 열린 조성욱 공정거래조정위원장 현장점검에 유흥 ㈜비즈통상 대표(아뜰리에뷰티아카데미), 정은수 이화수㈜ 대표(이화수전통육개장)이 직접 신청서를 제출하고, 정현식 협회장이 간담회에 참석해 애로사항을 전달하고 지원 확대를 요청한 바 있다.

사진=공정거래조정원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