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저임금 적당히 조절해야"...알바생ㆍ사장님, 한 뜻
상태바
“최저임금 적당히 조절해야"...알바생ㆍ사장님, 한 뜻
  • 박주범
  • 승인 2020.07.23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인구직 아르바이트 전문 포털 ‘알바천국’이 알바생 4847명과 사장님 384명을 대상으로 내년도 최저시급이 8720원으로 의결된 건에 대해 설문한 결과, 알바생 62.4%는 ‘만족’한다고 응답했지만 사장님은 ‘만족(50.2%)’과 ‘불만족(49.7%)’으로 의견이 대립했다.

알바생이 이번 최저시급 의결에 만족하는 이유로는 ‘적당한 인상률(61.4%)’이 1위였으며, ‘삭감 혹은 동결로 예상했으나 인상돼서(27.2%)’, ‘인상률이 생각보다 높아서(8.5%)’ 등이 뒤를 이었다.

의견이 분분한 사장님들의 경우에는 ‘적당한 인상률(71.5%)’, ‘예상보다 적게 인상(27.4%)’이 만족하는 이유로 꼽혔으며, 불만족한다고 응답한 사장님은 ‘삭감 혹은 동결을 희망했기 때문(74.3%)’이라는 사유가 우세했다.

역대 최저를 기록한 최저시급 인상률(1.5%)에 관한 의견 조사에서는 알바생은 ‘경기를 고려한 적당한 수준(38.4%)’이라고 가장 많이 답했으나, 사장님은 ‘인상률이 높다(43.7%)’는 의견이 압도적이었다. 특히, 인상률이 높다고 답한 사장님 5명 중 4명(84.5%)은 ‘삭감 혹은 동결’을 예상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저임금 상승 속도에 대해서는 알바생(78.5%)과 사장님(65.3%) 대다수가 ‘적당한 속도로 조절이 필요하다’는 의견에 뜻을 모았다.

최저시급 인상이 가져올 변화로는 다양한 예측이 있었다. 먼저, 알바생은 ‘근무시간의 단축(47.8%, 복수응답)’을 1위로 꼽았으며, ‘함께 일하는 동료 인원의 감소(38.9%)’, ‘월 급여의 인상(30.7%)’ 순으로 예상했다. 사장님의 경우엔 ‘아르바이트 인원 감축(43.3%, 복수선택)’이 1위를 차지했으며, ‘본인(사장님) 근무 시간 증대(42.2%)’, ‘쪼개기 알바 구인 증가(30.2%)’, ‘사업장 수익 감소(28.6%)’ 등이 뒤를 이었다.

사진=알바천국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