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라제네카 "백신 혈전발생 우려 증거 없어"
상태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혈전발생 우려 증거 없어"
  • 김상록
  • 승인 2021.03.15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TV 캡처
사진=연합뉴스TV 캡처

최근 일부 국가에서 아스트라제네카의 백신을 맞고 혈전이 생겼다는 보고가 잇따른 가운데, 아스트라제네카는 혈전 위험성 증가에 대한 증거가 없었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아스트라제네카는 14일(현지시각) 성명을 내고 "유럽연합(EU)과 영국에서 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은 1700만여명에 대한 모든 가능한 안전성 자료를 신중히 검토한 결과 폐색전증, 심부정맥 혈전증 또는 혈소판 감소증의 위험성을 높인다는 증거가 어느 특정 연령대, 성별, 백신 제조단위 또는 어떤 특정 국가에서도 나타나지 않았다"고 말했다.

아스트라제네카는 또 자사와 유럽 보건 당국이 추가적인 검사를 실시했으며, 역시 우려할 만한 사항은 나타나지 않았다고 전했다.

아스트라제네카는 지난 12일에도 자사의 코로나19 백신이 혈전 발생 위험을 높인다는 증거를 발견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한편 오스트리아, 이탈리아, 불가리아, 덴마크 등이 아스트라제네카의 일부 제조단위 물량 또는 전체 물량에 대해 접종을 중단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