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공사, '2021 의료관광 육성·지원사업’ 공모..."포스트코로나 역량강화 필수"
상태바
관광공사, '2021 의료관광 육성·지원사업’ 공모..."포스트코로나 역량강화 필수"
  • 박주범
  • 승인 2021.03.24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는 의료관광 유치업체를 대상으로 작년에 이어 ‘2021 의료관광 전문 유치업체 육성·지원 사업’ 공모를 오는 26일부터 4월 16일까지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공모는 외국인환자 유치업으로 등록된 경우에만 참가 가능하다. 또한 타 기관 유사 지원 사업에 선정된 경우, 타 기관에 제출된 사업과 차별화된 사업계획서를 제출해야 참가할 수 있다. 1차 서류심사, 2차 발표심사를 통해 최종 15개 내외 업체가 선정될 예정이다.

선정업체는 최우수, 우수업체에 따라 최대 3000만 원의 마케팅 및 디지털 전환 지원금이 주어진다. 단, 선정업체는 최대 지원금의 10% 이상을 자부담해 사업비로 활용해야 하며, 2020년도 기 선정업체가 재선정되는 경우 전년도와 올해 지원금의 합계는 3000만 원을 초과할 수 없다. 

공사 김관미 의료웰니스팀장은 “코로나 종식 이후 본격적인 의료관광객 유치를 위해 유치업체의 역량 강화가 필수적”이라며, ”올해에는 유치업체들을 대상으로 하는 현장교육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진=한국관광공사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