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68% "코로나 백신 맞겠다"
상태바
국민 68% "코로나 백신 맞겠다"
  • 김상록
  • 승인 2021.03.24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 10명 중 6명 이상이 코로나19 백신을 맞을 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함께 지난 17∼18일 전국의 만 18세 이상 성인 1000명을 대상으로 모바일과 웹을 통해 '코로나19 관련 인식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4일 밝혔다.

전체 응답자 가운데 백신 미접종자라고 밝힌 968명 중 67.8%는 '예방접종을 받을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12.9%는 '접종을 받지 않겠다'고 답했고, 19.1%는 아직 '모르겠다'였다.

백신 접종을 받으려는 이유로는 ▲가족의 코로나19 감염 예방 79.8% ▲집단면역 형성에 기여 67.2% ▲코로나19 감염 걱정 65.3% ▲일상생활 때 안심될 것 같아서 52.0% ▲정부에서 정한 예방접종 순서에 따르기 위해 14.9% ▲접종을 안 하면 근무지 또는 주변에서 눈총을 받을까 봐 4.9% ▲주위 사람들이 접종을 받겠다고 해서 1.7% 등이었다.

예방 접종을 받지 않으려는 이유는 이상 반응에 대한 우려가 85.8%로 가장 많았다. 67.1%는 백신 효과를 믿을 수 없었다고 했고, 35.8%는 원하는 백신을 맞을 수 없기 때문이라고 했다.

백신 접종 이후 방역수칙 준수를 해야 하느냐는 질문에는 93.8%가 그렇다고 답했다. 백신 예방접종을 받은 32명 중 다른 사람에게도 예방접종을 추천할지 물었더니 84.4%는 '추천할 것'(반드시 37.5%, 아마도 46.9%)이라고 답했다. 12.5%는 '아마도 추천하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