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부산 유흥시설 오늘부터 집합금지 조치 시행...비수도권 영업제한 없어 [코로나19, 12일]
상태바
수도권·부산 유흥시설 오늘부터 집합금지 조치 시행...비수도권 영업제한 없어 [코로나19, 12일]
  • 민병권
  • 승인 2021.04.12 0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리두기 2단계 지역 식당, 카페...현행대로 밤 10시까지

 

수도권과 부산지역의 유흥시설 영업금지 조치가 12일 부터 다음달 2일까지 시행된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이러한 내용을 중심으로 한 사회적 거리두기 (수도권 2단계, 비수도권 1.5단계) 연장을 밝히면서 2단계 지역의 유흥시설 집합금지 조치도 함께 발표했다. 

5인 이상 집합금지 조치도 다음달 2일까지 연장된다. 수도권 지역의 다중이용시설은 현행대로 밤 10시까지 운영이 제한된다. 코로나 4차 유행의 우려속에 상황이 나빠질 경우 운영시간은 언제라도 밤 9시로 변경될 수 있다.  

1.5단계 비수도권 지역의 경우 다중이용시설과 유흥시설의 영업제한 시간은 없다. 하지만 방문자와 종사자 등 해당 시설에 출입하는 모든 사람은 전자출입명부(QR코드)를 작성해야만 한다.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