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파니, 글로벌 앰버서더 블랙핑크 로제와 2021 하드웨어 캠페인 선보여
상태바
티파니, 글로벌 앰버서더 블랙핑크 로제와 2021 하드웨어 캠페인 선보여
  • 박홍규
  • 승인 2021.04.21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4년 역사의 주얼리 하우스 티파니는 블랙핑크 로제(ROSÉ)가 브랜드의 새로운 글로벌 앰버서더로 선정되었다고 발표했다. 이와 함께 음악과 패션 분야의 독보적인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한 로제가 2021년 티파니 하드웨어 컬렉션 디지털 캠페인의 새로운 뮤즈이자 모델로서  첫 활동을 시작한다. 

로제는 "오랫동안 내 삶과 함께 해온 아이코닉한 브랜드 티파니의 일환이 된다는 것은 매우 뜻깊은 일"이라며 "하드웨어 캠페인의 글로벌 앰버서더로 참여할 수 있게 되어 설레고 큰 영광이며 하루빨리 많은 이들이 캠페인을 접할 수 있길 고대한다”고 밝혔다. 

 

티파니 아카이브에 소장된 1971년도 브레이슬릿을 현대적 감성으로 재해석하여 2017년 첫 선보인 티파니 하드웨어는 도시 뉴욕 특유의 감성과 태도에서 영감을 얻어 탄생됐다. 본 캠페인을 통해 하드웨어가 지닌 특유의 게이지 링크와 인더스트리얼한 형태 그리고 텐션, 비율, 균형을 자유자제로 활용한 대범한 디자인을 강조한다. 

하드웨어 컬렉션 중 파베 다이아몬드가 정교히 세팅된 18K 옐로우 및 로즈 골드 링크를 착용한 캠페인 속 로제는 본연의 강인함과 자신감을 여과 없이 발산한다. 티파니는 로제의 앰버서더 선정 이유로 그녀가 지닌 대범한 개성과 모던한 스타일, 영향력이 컬렉션이 지닌 정체성과 일맥상통한 점을 꼽았다. 로제와 함께 한 티파니 하드웨어 캠페인은 23일부터 티파니 공식 채널을 통해 전세계 공개된다.  

사진 티파니앤코 Tiffany&Co.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