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본부세관, 한국식품산업협회와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서울본부세관, 한국식품산업협회와 업무협약 체결
  • 황찬교
  • 승인 2021.04.28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본부세관(세관장 김광호)은 28일 서울세관 본관에서 한국식품산업협회(협회장 이효율)와 케이푸드(K-Food) 기업의 수출경쟁력 강화를 위한 '식품기업 수출 종합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내수‧수출초보기업의 수출기업 육성과 해외 전자상거래 플랫폼 진출 지원 등 양 기관에서 추진 중인 식품기업의 수출 증진 및 해외 판로 개척 사업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업무협약의 주요내용은 상호 협력 체계 구축을 통해 식품기업의 판로개척, 수출ㆍFTA활용 등 수출종합 컨설팅 제공, 주요 현안 및 정보공유, 수출지원 사업 홍보 등이다.

서울본부세관은 정부의 경제회복 총력 정책인 K-뉴딜에 부응하고 뉴노멀 시대 경제활력을 되살리기 위한 '新성장 지역특화산업수출지원 종합대책'을 마련해 올 한 해 식품산업 등 5대 신성장산업에 대한 관세행정 총력지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중소기업 수출지원사업 프로그램, 해외통관애로 해소 지원, 찾아가는 수출지원센터 등 다양한 지원 정책을 수행 하고 있으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식품기업에 맞춤형 관세행정 지원을 적시에 제공할 계획이다.

김광호 서울본부세관장은 이 날 협약식에서 양 기관의 모범적인 수출지원 체계 구축으로 국내 식품기업의 수출이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며, 이를 통해 전 세계에 K-Food의 위상을 더욱 높여 주기를 당부했다.

이효율 한국식품산업협회장은 협회는 식품기업의 수출 증진을 위해 농식품 판매 플랫폼 구축사업, 해외 박람회 지원 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으며, 서울세관과의 협약을 통해 식품기업의 해외 시장 진출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서울본부세관과 한국식품산업협회는 우리 식품기업이 K-Food 바람을 타고 세계 방방곡곡으로 뻗어 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수출 지원 사업을 계속해서 추진할 계획이다.

사진=서울본부세관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