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여름, 평년보다 덥고 많은 비 예상
상태바
올 여름, 평년보다 덥고 많은 비 예상
  • 김상록
  • 승인 2021.05.24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여름은 평년보다 덥고 비가 많이 내릴 것으로 관측됐다.

기상청이 24일 발표한 ‘2021년 여름철 3개월 전망(6∼8월) 해설서’에 따르면 6월과 7월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덥고 8월은 평년보다 더 덥겠다.

월별로 보면 6월과 7월이 평년보다 비슷하거나 높을 확률이 각 40%, 낮을 확률이 20%로 나타났다. 평년 기온은 6월 21.1∼21.7도, 7월은 24.0∼25.2도다.

강수량은 전체적으로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측됐다. 다만, 국지성 비가 많이 내려 지역 차가 클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기상청은 여름철 기온이 평년보다 높고 7월 말에서 8월 초 무더위가 절정에 이르겠다고 예상했지만, 최장 장마가 찾아오는 등 실제 기상은 예측을 빗나갔다.

올해 6월은 평년 대비 강수량이 ‘비슷’ 40%, ‘많음’ 40%로 예측됐고, 7월은 ‘비슷’ 50%‘, ’많음‘ 20%, 8월은 ’비슷‘ 50%, ’많음‘ 30%로 예상됐다.

기상청은 "최근 기후변화로 인한 예상치 못한 이상기후 패턴이 발생할 수 있고, 특히 바이칼호·몽골 지역이나 동시베리아 부근으로 블로킹이 발달할 경우 우리나라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기압계의 변화가 클 수 있다"고 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