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잎담배 농가에 4억원 지원…"ESG경영 일환 농민과 상생"
상태바
KT&G, 잎담배 농가에 4억원 지원…"ESG경영 일환 농민과 상생"
  • 박주범
  • 승인 2021.05.26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민 960명 건강검진비 및 자녀 85명 장학금

KT&G(사장 백복인)가 국내 잎담배 농가와의 상생을 위해 4억원의 복지증진 비용을 기부했다고 26일 밝혔다. 해당 지원금은 고연령의 잎담배 경작인 960명의 건강검진 비용과 85명의 농가 자녀 장학금으로 활용된다.

농가들은 농촌 인구의 지속적인 감소와 코로나19 위기로 노동력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잎담배 경작은 기계화가 어려운 특성상 노동 강도가 매우 높은 편이며, 특히 잎담배 경작인들은 다른 작물에 비해 평균 연령이 높아 건강관리에 더 많은 관심이 요구된다.

KT&G는 지난 2013년부터 매년 복지증진 지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올해까지 총 28억 5400만원을 전달했으며, 지원받은 경작인 수는 총 7957여 명에 달한다.

신송호 KT&G 원료본부장은 “농민들의 건강한 삶과 경제적 여건 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농가와의 상생 활동 등 사회에 모범이 되는 기업시민의 자세를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KT&G는 ESG 경영의 일환으로 원료 공급 파트너인 잎담배 농가와의 상생 및 동반성장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국산 잎담배 전량을 구매하고 있으며, 경작인별 판매대금의 30%를 현금으로 사전지급하고 있다.

사진=KT&G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