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형제들 김범준 대표, ‘고용평등’ 대통령 표창
상태바
우아한형제들 김범준 대표, ‘고용평등’ 대통령 표창
  • 박주범
  • 승인 2021.05.27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평등 공헌포상’...양성평등, 일·가정 양립
고용 평등 노력···여성 관리자 비중 30% 이상
지난 26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2021 고용평등 공헌포상 기념식’에서 우아한형제들 김범준 대표(왼쪽)가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으로부터 고용평등 유공자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배달의민족(이하 배민)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의 김범준 대표가 26일 고용노동부(장관 안경덕)가 주관하는 ‘2021 고용평등 공헌포상’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고용평등 공헌포상은 산업 현장에서 고용평등, 일과 생활의 균형문화 정착 등을 위해 힘쓴 개인과 기업에 수여하는 상이다.

김 대표는 남녀가 동등하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일과 가정의 양립 문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 수상자가 됐다.

김 대표는 지난해 3월 취임 후 직장 어린이집을 개원하고, 건강상 휴가가 필요한 직원에게 최대 90일까지 급여의 50%를 지원하는 ‘우아한 병가제도’를 신설한 바 있다.

우아한형제들은 다양한 고용 평등 제도를 운용하고 있다. 고용 기회 균등을 위해 채용 시 이력서에 혼인여부, 가족사항을 기입하지 않도록 했다. 

여성 비중은 매년 40~50%에 달하며, 팀장급 이상 관리자의 여성 비중은 2019년 26%, 2020년 27.8%에서 올해 4월 기준 31%로 매년 상승하고 있다.

김 대표는 “구성원들이 만족스러운 직장 생활을 통해 더 나은 배민 서비스를 꾸준히 만들 수 있도록 업계 모범이 되는 양성 기회 균등, 가족친화 경영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사진=우아한형제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