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그룹, ‘백신 유급 휴가’ 도입..."접종률 높힐 것"
상태바
현대백화점그룹, ‘백신 유급 휴가’ 도입..."접종률 높힐 것"
  • 박주범
  • 승인 2021.05.31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개 계열사 임직원 대상 유급 휴가 시행
이틀 간 유급 휴가...2회 접종시 4일 부여

현대백화점그룹은 현대백화점 등 13개 계열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 유급 휴가’를 시행한다고 31일 밝혔다. 현대백화점은 6월 1일부터 시행하며, 한섬 등 일부 계열사는 지난 18일부터 순차적으로 시행 중이다. 

백신 접종을 맞은 임직원들은 이틀의 유급 휴가를 받게 된다. 두 차례의 접종이 필요할 경우 나흘간의 유급 휴가가 주어진다.

현대백화점그룹은 또한 유급 휴가 이후에도 임직원 개인별 건강 상태에 따라 계열사별로 추가 유급 휴가나 개인 연차 등을 활용해 충분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적극 권장할 방침이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백신을 맞은 임직원들의 충분한 휴식을 보장하기 위해 유급 휴가 도입을 결정했다”며 “임직원들에게 안전한 근무환경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백신 접종률을 높여 코로나19 극복에도 일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