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창문형에어컨·제습기 등 '틈새가전' 매출 2배 늘어...위닉스 최대 15% 할인도
상태바
티몬, 창문형에어컨·제습기 등 '틈새가전' 매출 2배 늘어...위닉스 최대 15% 할인도
  • 황찬교
  • 승인 2021.06.14 0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몬(대표 전인천)이 최근 변덕스러운 날씨로 창문형에어컨, 제습기 등 '틈새가전' 인기로 매출이 2배가량 상승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5월 강수 일자 14.4일을 기록하며 역대 강수 일수 1위를 기록한데다, 낮최고기온이 30도를 기록하는 등 고온 다습한 기후가 계속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실제 티몬이 지난 5월부터 최근(11일)까지 여름 '틈새가전' 매출을 분석한 결과 전년 동기대비 2배가량 상승했다. 이 가운데 '창문형 에어컨'은 지난 5월 기준 167% 상승한데다, 6월 들어서는 791%로 상승폭을 3배이상 키우며 찾는 소비자들이 급증하고 있다.

또 6월들어 제습기 매출도 80% 이상 상승한데다, 냉풍기도 매출 상승률이 2배로 뛰었다. 여기에  
미세먼지까지 더해지며 공기청정기 또한 50%가량 매출이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티몬은 계절 가전을 찾는 소비자들이 증가함에 따라 위닉스와 함께 '위닉스 브랜드전'을 통해 최대 15% 할인행사를 20일까지 진행한다. 건조기와 제습기, 공기청정기 등 위닉스의 대표상품 40여종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상품별로 고효율 가전제품 10% 환급 혜택도 적용받을 수 있어 알뜰 구매가 가능하다.

티몬 관계자는 "변덕스러운 날씨에 여름 틈새가전 매출이 늘어난 가운데, 장마철이 다가오고 있어 제습기 등 관련상품을 찾는 고객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다양한 브랜드와 협력을 통해 특가 상품을 선보여 소비자들의 여름 준비를 부담을 덜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티몬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