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U, '진짜 유럽의 컬러를 맛보다’ 캠페인..."건강한 EU 농식품 수요↑"
상태바
EU, '진짜 유럽의 컬러를 맛보다’ 캠페인..."건강한 EU 농식품 수요↑"
  • 박주범
  • 승인 2021.07.21 0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U농식품 우수성 홍보와 소비촉진 프로모션
공식 홈페이지와 인스타그램 채널 소통 강화

유럽 연합(EU)은 EU 농식품의 다양성과 식품 안전성, 품질, 신뢰성, 지속가능성에 대한 소비자 인식을 높이기 위해 올 7월부터 내년 8월까지 14개월간 ‘진짜 유럽의 컬러를 맛보다!(Colours by Europe. Tastes of Excellence.)’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유럽 27개국에서 생산되는 농식품의 판매를 촉진하기 위해 EU가 직접 운영한다. 대상 제품은 육류, 유제품, 올리브오일, 와인, 맥주, 가축, 유기농 제품 등 'GI(지리적 표시제) 인증’ 제품과 과일과 채소, 시리얼 등이다.

캠페인 온라인 런칭 행사에서 한-EU FTA 10주년 소감을 밝힌 카스티요 페르난데즈 주한EU대사

지난 19일 EU 회원국과 수입, 유통 분야의 국내 무역 관계자들이 모인 온라인 런칭 행사에서는 마리아 카스티요 페르난데즈 주한 EU대사가 올해 한-EU FTA가 발효 10주년을 맞이한 것을 축하하며 "양국간 교역량은 작년 한 해 1100억 유로로 46% 증가했고, EU농산물의 한국 수출량은 30억 유로로 10년 만에 3배가 늘었다"고 전했다.

크리스토프 하이더 주한유럽상공회의소 사무총장은 “EU는 농장에서 식탁까지(Farm To Pork) 모든 농식품에 대해 엄격한 생산 기준과 식품 라벨 제도를 적용하고 있다”며 이번 캠페인이 한국 시장에서 EU의 수준 높은 품질 기준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유럽산 농식품의 소비가 늘어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현재 EU 농식품은 한국으로 수입되는 전체 농산물의 12.9%를 차지하고 있다.

노희영 음식연구소 대표는 “한국 사회에서 건강에 대한 중요성이 높아짐에 따라 식재료와 면역에 대한 관심이 확대되고 있다”며 다양해진 유통채널과 소비문화로 인해 EU 농식품의 수요 역시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EU는 14개월의 캠페인 기간 동안 소비자 대상으로 쿠킹 클래스와 주요 레스토랑, 대형 마켓을 연계한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온라인에서는 유럽 연합 27개국 농식품을 알리기 위한 활동을 벌인다. 이를 통해 유럽산 농식품 자체의 맛을 어떻게 가장 잘 느낄 수 있고 다른 음식들과는 어떻게 조합해 즐길 수 있는지를 알려주는 다양한 정보들을 소비자들과 공유할 예정이다. 

EU식재료를 활용한 유럽요리 레시피도 SNS를 통해 공개된다. 유럽요리 레시피로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요리 아이디어를 제공하는 한편 EU 제품의 구매 기회도 더욱 늘려갈 계획이다. 유럽 연합 식음료에 대한 정보는 캠페인 공식 웹사이트에서 정기적으로 제공된다.

사진=유럽 연합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