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8호 태풍 '네파탁' 오는 27일 日 도쿄도 관통 예상...찜통 무더위는 당분간 지속
상태바
[오늘의 날씨] 8호 태풍 '네파탁' 오는 27일 日 도쿄도 관통 예상...찜통 무더위는 당분간 지속
  • 민병권
  • 승인 2021.07.25 0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호 태풍 인파 위성사진
6호 태풍 인파 위성사진

전국이 코로나 감염 확산과 폭염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델타 변이에 의한 코로나 확산과 더불어 장마 후 계속되는 폭염으로 보건 당국의 움직임도 발빠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어제(24일) 오후 경북 영천지역을 포함한 전국은 올들어 30도가 넘는 찜통 무더위가 계속됐다.

25일 일요일 오후 전국 낮 최고 기온은 30도가 넘는 폭염과 함께 평균기온 25도를 넘는 열대야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지역별 낮 최고기온은 서울 37도, 인천 34도, 춘천 36도 등이 예상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또는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에 따르면 25일 아침 최저 기온은 지역에 따라 21∼27도, 낮 최고기온은 28∼37도로 예상된다. 

6호 태풍 '인파'는 대만에 상륙해 이날 새벽 3시 31분 현재 많은 비를 뿌리고 있다. 8호 태풍 네파탁은 현재 도쿄를 향해 북서진 하고 있으며 오는 27일 일본 센다이 남남서쪽 약 140km 부근으로 도쿄를 관통할 것으로 예상된다. 

8호 태풍 네파탁 예상 이동 경로
8호 태풍 네파탁 예상 이동 경로

네파탁은 오는 28일 온대성 저기압으로 세력이 약화될 것으로 예상되나 올림픽이 치뤄지는 도쿄도 일대에는 각별한 주의가 당부된다. 

사진=기상청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