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여자 양궁, 도쿄올림픽 단체전 금메달…9연패 달성
상태바
(속보) 여자 양궁, 도쿄올림픽 단체전 금메달…9연패 달성
  • 김상록
  • 승인 2021.07.25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한양궁협회 공식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대한양궁협회 공식 인스타그램 캡처

대한민국 여자 양궁 국가대표팀이 2020 도쿄올림픽 단체전 금메달을 따냈다. 1988년 서울 올림픽부터 이 종목 9연패의 위업을 달성했다.

강채영(25·현대모비스), 장민희(22·인천대), 안산(20·광주여대)으로 이뤄진 대표팀은 25일 일본 도쿄의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여자 단체전 결승전에서 러시아 올림픽위원회(ROC)를 6대0(55-54, 56-53, 54-51)으로 꺾었다.

대표팀은 양궁 단체전이 정식종목으로 채택된 1988년부터 9개 대회 연속 금메달이라는 대기록을 세웠다.

앞서 24일 양궁 혼성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안산은 이번 대회 2관왕에 올랐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