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 해바라기봉사단, 서울 미래유산 '윤극영 가옥' 보존 앞장
상태바
bhc 해바라기봉사단, 서울 미래유산 '윤극영 가옥' 보존 앞장
  • 박주범
  • 승인 2021.07.28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미래유산 1호 ‘윤극영 가옥’ 미화 활동

bhc치킨 대학생 봉사단 '해바라기 봉사단'은 지난 24일 서울 수유동에 소재한 서울시 미래유산 1호 '윤극영 가옥'의 미화활동을 펼쳤다.

국내 최초 창작동요인 ‘반달'(1924년 발표)의 작곡가 윤극영 선생이 작고할 때까지 거주(1977~1988년)한 주택으로 2014년 서울시 미래유산 1호로 지정됐다.
 
단원들은 유품 전시관, 시민 문화공간 등을 둘러보며 일제강점기 속에서 어린이에게 꿈과 희망을 전한 창작동요 선구자의 뜻을 기린 후 가옥 내외부를 청소하면서 구슬땀을 흘렸다.
 
한 단원은 ”어려운 시기에 어린이들이 꿈과 희망을 지키고 우리 말과 글을 잊지 않을 수 있도록 힘쓴 윤극영 선생의 행적을 알게 돼 뜻깊었다“고 전했다.
 
bhc치킨 관계자는 “향후에도 bhc치킨은 해바라기 봉사단이 다방면에 관심을 기울이며 나눔의 가치를 실천할 수 있게 지원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bhc치킨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