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사자 교육통해 ‘친절한 제주’만든다
상태바
종사자 교육통해 ‘친절한 제주’만든다
  • 백진
  • 승인 2015.09.09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와 제주관광공사, 관광종사자 교육으로 서비스질 ↑


문화체육관광부가 실시한 ‘2014 국민여행실태조사’에서 제주도가 ‘친절’항목으로 최고점을 받았다. 관광종사자의 친절성은 작년 전국 2위에서 1위로 올랐고, 항목별 만족도 12개 분야 중 자연경관, 문화유산, 식당 및 음식, 쇼핑, 관광정보 및 안내시설, 관광지 편의시설, 관광종사자 친절성, 체험 프로그램, 관광지 혼잡도 등 9개 분야에서 최고점의 만족도를 획득했다.

제주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최갑열)는 올해도 고객만족도를 이어가기 위해 ‘하반기 찾아가는 맞춤형 관광종사원 친절교육’을 9월, 10월 11월, 세 달간 도내 관광사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교육 내용은 서비스 종사자를 위한 소통능력 향상, 불만고객 응대, 스트레스 관리 등이다.

 

제주관광 제주관광공사

 

제주관광공사는 “1,200만 관광시대를 맞이하여 도내 관광산업은 양적성장과 더불어 질적 성장이 뒷받침 되어야 한다”며 “메르스 청청지역인 제주의 고품격 이미지를 위해 관광에티켓 등 맞춤형 친절서비스 교육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찾아가는 맞춤형 교육은 상․하반기 2회 1,743명이 참가하였으며, 올해 역시 상반기 636명이 참가하는 등 참여도가 높다.

이번 교육은 ‘관광서비스 혁신과정(기초코스)’, ‘관광서비스 실전과정(실전코스)’ 로 크게 두 과정이다. 기초코스는 제주관광 키워드, 서비스 표현, 고객 상대 커뮤니케이션 스킬 등을 교육하며, 실전코스에서는 관광에티켓과 감성서비스를 기반으로 불만고객을 충성고객으로 만드는 법, 직장 내 소통 등을 다룰 예정이다.

교육신청은 관광사업체마다 5명 이상이 신청할 경우 사업체별 교육이 가능하다. 도내 유명 서비스 강사가 관광사업체를 직접 방문교육하고, 기업 여건상 교육진행이 어려울 경우, 제주웰컴센터에서도 교육 받을 수 있다.

접수는 선착순 45개 업체로 이달 21일까지 제주관광공사 홈페이지(www.ijto.or.kr)에서 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한 뒤 이메일(edu@ijto.or.kr)을 통해 제출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