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백신 3상 계획 승인···국산 1호 백신 상용화 기대"
상태바
문 대통령 "백신 3상 계획 승인···국산 1호 백신 상용화 기대"
  • 김상록
  • 승인 2021.08.10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TV 캡처
사진=KTV 캡처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식품의약품안전처가 SK바이오사이언스에서 개발 중인 코로나 백신 3상 임상시험 계획을 승인한 것과 관련해 "국산 1호 백신이 탄생하여 상용화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날 청와대 박경미 대변인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국내의 임상시험이 신속하게 충분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정부는 전방위로 지원할 것"이라고 격려했다.

앞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날 SK바이오사이언스의 코로나19 백신 'GBP510'의 3상 임상시험 계획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GBP510'은 국내 업체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가운데 최초로 임상 3상을 시작하게 됐다. 정부는 최종 안전성과 유효성이 확인되면 내년 상반기 'GBP510'의 출시가 가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지난 5일 청와대에서 주재한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전략 보고대회'에서도 "이달 중 국내 기업 개발 코로나19 백신이 임상 3상에 진입할 예정"이라며 "내년 상반기까지 국산 1호 백신의 상용화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