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세관, 아파트서 버젓이 대마 재배 ... 외국인 A씨 검찰 구속 송치
상태바
인천세관, 아파트서 버젓이 대마 재배 ... 외국인 A씨 검찰 구속 송치
  • 민병권
  • 승인 2021.09.29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내 대마 재배 시설
실내 대마 재배 시설

인천본부세관은 대마 밀수사범을 체포하는 과정에서 국제우편으로 밀수한 씨앗(종자)를 이용해 가족이 함께 거주하는 아파트에서 버젓이 대마를 재배하고 있던 외국인 A씨(30대 남성)를 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 위반으로 입건해 9월 중순경 검찰에 구속 송치했다.

여러 경로로 대마 재배 방법을 연구한 A씨는 2020년 7월경부터 본격적으로 해외직구 사이트를 이용해 속성 대마재배용 전용텐트, LED, 온도조절기, 환풍기 등의 장비들을 국내로 들여와 2개동의 재배실을 설치했다. 해외에서 밀수한 15개의 대마씨앗을 이용해 성숙한 대마 5주, 새싹 5주를 재배해 온 것으로 파악됐다.

인천세관 관계자는 "대마카트리지를 밀수한 A씨를 수사해 체포하는 과정에서 안방에 설치한 전용재배시설을 확인했다"며 "통상 혼자서 은밀하게 재배하는 다른 마약사범들과 달리 자녀가 함께 거주하는 가정집에서 버젓이 대마를 재배한 대담함에 놀라움을 금할 수 없었다"고 전했다.

대마카트리지는 대마의 주요성분이 테트라히드로칸비놀(THC)이 함유된 액상대마로 전자담배 형태다.

인천세관에 따르면 A씨는 대마초를 실내에서 재배할 경우 세관의 밀수입 단속을 피할 수 있고 대량으로 국내에 유통할 수 있을 만큼 빠른 생산이 가능하기 때문에 장비와 씨앗을 국내로 들여와 직접 재배한 것으로 보인다.

인천본부세관은 동일수법의 대마 밀수입 정보분석과 검사를 강화하고 국민건강과 사회 안전을 위협하는 마약류에 대한 기획수사를 통해 관세국경 단계에서 마약류를 원천적으로 차단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인천세관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