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매가격보다 싸다"...이마트, 한우 최대 50% 할인
상태바
"도매가격보다 싸다"...이마트, 한우 최대 50% 할인
  • 박주범
  • 승인 2021.10.27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가 10월 29일부터 11월 1일까지 행사카드로 결제 시 한우를 최대 50% 할인하는 한우데이를 진행한다. 이마트가 준비한 물량은 180톤이다. 

등심 1+등급은 100g에 6790원, 1등급은 5890원이다. 등심 외 품목은 40% 할인한다. 안심 1+등급은 100g에 1만728원, 1등급은 1만128원, 채끝은 1+등급은 1만128원, 1등급은 9528원, 국거리/불고기는 1+등급이 3828원, 1등급이 3528원이다.

지난 25일 기준 축산물품질평가원의 1등급 등심 도매가격은 1kg에 7만2353원으로 100g환산시 7235원이다. 이마트 행사가격이 도매가보다 1345원이 저렴하다.

이마트 노승민 한우바이어는 “한우데이를 맞아 보다 많은 고객이 저렴하게 한우를 즐기실 수 있도록 평소 두 달치 판매물량인 180톤의 한우를 올해 가장 저렴한 가격에 준비했다”고 말했다.

사진=이마트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