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해외직구 ‘아마존 세일 페스티벌’...최대 55% 할인
상태바
11번가, 해외직구 ‘아마존 세일 페스티벌’...최대 55% 할인
  • 박주범
  • 승인 2021.11.07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번가가 국내 해외직구족을 겨냥해 오는 11일까지 ‘아마존 세일 페스티벌’을 진행한다.

뷰티 카테고리 딜 상품은 최대 55%, 식품/건강 카테고리 딜 상품은 최대 50%, 디지털/가전 카테고리 딜 상품은 최대 35% 할인 판매한다. 2만8000원 이상 구매하면 무료 배송 혜택을 제공한다.

11번가는 ‘2021 십일절 페스티벌’을 기념하는 ‘아마존 글로벌 스토어’ 특집 라이브 방송도 진행한다. 7일 오후 8시 ‘LIVE11’을 통해 진행되며 디지털 기기, 헤어 케어 제품 등 총 8가지 제품을 대상으로 최대 50%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11번가 신현호 해외쇼핑담당은 “‘2021 십일절 페스티벌’을 맞아 아마존과 협력해 국내 해외직구족뿐 아니라 해외직구를 처음 경험하는 고객 모두가 즐길 수 있는 행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사진=11번가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