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 더현대서울 매장 천장 붕괴
상태바
여의도 더현대서울 매장 천장 붕괴
  • 김상록
  • 승인 2021.11.29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여의도 '더현대서울' 매장의 천장이 무너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날 오전 11시 15분쯤 더현대서울 3층에 위치한 속옷 매장의 천장 석고보드가 떨어졌다. 이로 인해 직원 3명이 가벼운 경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29일 한국면세뉴스에 "붕괴가 아니라 천장 마감재 이탈"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해당 내용은 점내 안내방송을 진행해 고객과 협력사원에게 알렸고 건물 안전에는 이상이 없는 상황이다. 매장은 현재 영업을 중단하고 천장 정밀 안전진단을 진행 중이며 빠른 시일내에 더현대서울 전층에 대한 천장 안전 진단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했다.

더현대서울은 현대백화점이 지난 2월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에 개장한 신규 점포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