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위험도 '높음'에서 '매우 높음' 상향…중대본 "특별방역강화대책 필요"
상태바
코로나 위험도 '높음'에서 '매우 높음' 상향…중대본 "특별방역강화대책 필요"
  • 김상록
  • 승인 2021.11.29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지난주(11.20~11.27) 전국 단위 코로나19 유행 위험도가 '매우 높음'으로 나타났다. 직전주(11.14∼20) '높음'이었던 전국 위험도는 한주만에 1단계 올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9일 코로나19 주간 위험도 평가 결과를 이같이 발표했다.

지역별로 보면 수도권은 '매우 높음'이고, 비수도권은 '중간'이다.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위험도는 직전주에 이어 2주 연속 '매우 높음', '중간'을 이어갔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국내 상황이 급격히 악화하고 있어 악화 추세를 최소화하기 위한 특별방역강화대책 시행이 필요하다"며 "추가적인 일상화 단계 이행은 불가능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