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양문형 냉장고, 독일 소비자 매체 평가 1위
상태바
삼성전자 양문형 냉장고, 독일 소비자 매체 평가 1위
  • 김상록
  • 승인 2021.12.06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 양문형 냉장고. 사진=삼성전자 제공

독일 유력 소비자 매체 '스티바(StiWa)'의 '양문형 냉장고(SBS, Side By Side)' 제품 평가에서 삼성전자가 1위를 차지했다.

스티바 12월호에서 1위에 선정된 삼성 양문형 냉장고(RS6GA8521B1)는 올해 1월 유럽에 출시됐다. 삼성 제품은 총 9개 모델 중 최고점을 받았다.

스티바는 이 제품에 총 7가지 평가 항목 중 냉장 성능, 냉동 성능, 온도 안정성 부문에서 최고 등급인 '매우 우수'를, 에너지와 소음에서는 '우수' 등급을 부여했다.

삼성전자는 양문형 냉장고에 대해 "단열 두께를 줄이면서도 냉기를 잘 보존하는 기술을 적용해 넉넉한 내부 공간을 자랑한다"며 "냉장실과 냉동실을 독립적으로 냉각하는 ‘트윈 쿨링 플러스(Twin Cooling Plus)’ 기능, 냉장실과 냉동실을 5가지 모드의 조합으로 변환해 사용하는 ‘스마트 컨버전(Smart Conversion)’ 기능, 세련된 빌트인 룩 등이 장점"이라고 설명했다.

이기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삼성 냉장고가 전통적 가전 강자인 유럽 브랜드를 제치고 연이어 최고의 평가를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별 특성에 맞는 최고의 제품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영향력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 9월 스티바가 발표한 유럽형 상냉장·하냉동(BMF, Bottom Mount Freezer) 냉장고 평가에서도 5위안에 4개 모델이 선정됐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