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역당국 "지난 주말부터 확진자 증가 추이 둔화" [코로나19, 21일]
상태바
방역당국 "지난 주말부터 확진자 증가 추이 둔화" [코로나19, 21일]
  • 김상록
  • 승인 2021.12.21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사진=클립아트코리아

방역당국이 확진자 규모가 둔화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21일 "지난 주말부터 확진자 규모 자체의 증가 추이가 좀 둔화되고 있고, 매주 한 15~20% 증가하던 확진자 규모가 지난 주말부터 며칠간은 확연히 둔화된 양상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손 반장은 "60세 이상 고령층의 확진 비중이 35% 내외까지 유지되면서 매일 2000명 이상, 2500명 정도까지 발생했는데 현재는 20%대로 낮아진 상태고 1000명대 정도로 낮아졌다"고 전했다.

그는 "미접종자 감염 비중도 줄고 있다"며 "대략 25% 내외 정도로 낮아지고 있어 전체 미접종자 중 중증 환자, 사망자가 많은 점을 고려할 때 긍정적인 지표 변화라고 보고 있다"고 했다.

손 반장은 이 같은 변화에 대해 "3차 접종을 가속화시키고 방역패스를 확대함에 따라서 나타나고 있는 변화로 판단하고 있다"며 "이 같은 변화가 가속화될 수 있도록 국민 여러분들께서도 조금만 힘을 내주시고 함께 참여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다만 "현재 유행 속도가 둔화는 되고 있지만 감소 추세로 전환되는지 등에 대해선 아직 판단하긴 이르다"며 "금주 상황을 좀 더 지켜봐야지 판단이 가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