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역당국 "미접종자 치료비 자부담은 차별…검토 안해"
상태바
방역당국 "미접종자 치료비 자부담은 차별…검토 안해"
  • 김상록
  • 승인 2022.01.10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 사진=보건복지부 제공

방역당국은 백신 미접종자가 코로나에 걸렸을 경우 치료비를 직접 부담하게 할 뜻이 없음을 밝혔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10일 기자단 설명회에서 "미접종자에 대한 차별 논란이 일어날 수 있어 현재로서는 검토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손 반장은 "국민 자율적 판단에 의한 접종을 보장하기 위해 제도적으로 노력 중"이라며 "미접종자에게 치료비와 검사비를 자가부담시키는 조치에는 보수적으로 접근하고 있다"고 했다.

또 "외국처럼 접종을 강제화하거나 치료비나 검사비로 압박해 강제하는 건 미접종자를 차별하고 기본권을 제한한다는 논란이 있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