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전쟁 겪은 참전 용사 가족"…이영애, 우크라이나에 1억원 기부
상태바
"저는 전쟁 겪은 참전 용사 가족"…이영애, 우크라이나에 1억원 기부
  • 김상록
  • 승인 2022.03.01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이영애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이영애가 러시아의 침공으로 전쟁 중인 우크라이나에 1억원을 기부했다.

드미트로 포노마렌코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는 1일 트위터를 통해 "우리는 우크라이나를 지원하고 가능한 한 빨리 종전을 요구하는 유명한 한국 여배우 이영애의 서신과 막대한 재정적 기부에 매우 감동한다"며 "기부금은 침략 피해자의 필요에 전달된다"고 했다.

포노마렌코 대사는 이영애가 기부한 1억원 짜리 수표와 우크라이나 국민들에게 쓴 위로의 편지를 공개했다.

사진=드미트로 포노마렌코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 트위터 캡처
배우 이영애가 우크라이나에 1억원을 기부했다.

이영애는 편지에서 "저는 전쟁을 겪은 참전 용사의 가족으로서 전쟁의 참혹함을 누구보다 더 뼈저리게 느끼고 있다"며 "어서 빨리 우크라이나에 전쟁이 멈추고 평화가 정착되길 간절히 소원하며 우크라이나 국민 모든 분들의 안녕과 무사를 기도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평화를 사랑하는 자유대한민국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작지만 소중한 마음을 우크라이나 국민 여러분께 전해드리고 싶다. 항상 신의 가호가 있기를 소망한다"고 덧붙였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