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현대차 투자 美 미래 산업 목표에 속도낼 것..."미국은 실망시키지 않을 것"
상태바
바이든, 현대차 투자 美 미래 산업 목표에 속도낼 것..."미국은 실망시키지 않을 것"
  • 박주범
  • 승인 2022.05.22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한 중인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2일 오전 서울 용산구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면담하며 악수하고 있다. 현대차는 바이든 대통령 방한에 맞춰 미국 조지아 주에 6초3000억원 규모의 전기차 전용 공장과 배터리셀 공장 등에 투자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사진=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2일 현대차그룹의 미국 투자에 대해 "미국은 현대차를 실망시키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22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날 오전 서울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바이든 대통령은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면담 후 기자회견에서 "미국 제조업에 대한 현대차의 100억달러(약 13조원)가 넘는 투자는 내년 1월까지 8000개가 넘는 일자리를 만들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이는 미국인에게 경제적 기회이며, 시설은 2025년부터 최신 전기자동차와 배터리를 만들 것"이라고 덧붙였다.

바이든 대통령은 "현대차 덕분에 미국의 미래 전기 산업에 대한 목표가 속도를 내게 됐다"며, "현대차를 비롯해 미국에 투자하는 어떤 회사든 숙련된 근로자와 협력하는 데 따른 큰 이익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