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은행권 최초 '비대면 금(金)현물 신탁' 출시
상태바
하나은행, 은행권 최초 '비대면 금(金)현물 신탁' 출시
  • 민병권
  • 승인 2022.05.30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이 은행권 최초로 '하나원큐’ 앱을 통해 소액으로도 금현물에 투자할 수 있는 '비대면 금(金)현물 신탁' 상품을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비대면 금현물 신탁은 한국거래소(KRX)에서 거래되는 순도 99.99% 이상의 금현물에 투자할 수 있는 상품이다. 

특히, 한국조폐공사가 보증하는 금현물을 1g 단위로 투자할 수 있다. 매수한 금은 한국예탁원에 보관돼 도난 또는 분실 위험 없이 누구나 쉽게 안심하고 거래할 수 있다. 

한국거래소(KRX) 금현물은 수수료가 가장 저렴하다는 장점이 있으며 매매차익에 대한 비과세 혜택과 함께 매도 시 부가가치세 10%도 면제받을 수 있어 절세효과를 누릴 수 있다.

이재철 하나은행 신탁사업본부장은 “비대면 금현물 신탁 출시를 통해 하나은행이 시중은행 중 가장 다양한 비대면 신탁상품 라인업을 구축하게 됐다”며 “비대면 채널에서 쉽고 편리하게 경험할 수 있는 차별화된 자산관리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손님 투자 선택의 폭을 넓히고, 자산관리 명가로서의 입지를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사진=하나은행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