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싹보리분말, 섭취시 유의해야 할 점은
상태바
새싹보리분말, 섭취시 유의해야 할 점은
  • 박홍규
  • 승인 2020.01.20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싹보리'란 통보리를 파종해 약 15~20cm 자란 보리 새순을 말한다. 최근 다양한 건강 매체에 소개되며 새싹보리분말이 영양 식품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인기 를 끌고 있는 이유는 사포나린, 폴리페놀, 루테올린, 식이섬유, 아미노산10종, 미네랄12종, 필수 아미노산 8종 등 45종의 다양한 영양소가 함유돼 있기 때문이다.

농촌진흥청의 새싹보리 영양분 수치결과에 따르면 새싹보리 100g에는 철분이 시금치의 16배, 칼슘이 우유의 4.5배, 식이섬유가 고구마의 20배, 필수아미노산이 밀의 2.2배 정도 될 만큼 영양소가 풍부하다는 설명이다. 

새싹보리 섭취 시 유의 해야 하는 것은 부작용이다. 대표적인 새싹보리 부작용은 과다 섭취로 인한 복부 팽만감 등이 있다. 식이섬유가 풍부한 새싹보리 특성상 많은 양을 섭취하는 것 보다 일정한 양을 꾸준히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섭취량을 따지기 어려운 병포장 제품보다 스틱형인 제품을 먹는 것이 이에 도움이 된다. 스틱형의 새싹보리 분말은 내용물의 변질을 방지하고 간편한 보관 또한 가능하다.

포뉴의 '변할때 유기농 새싹보리'는 경북 상주 청정지역에서 자란 국내산 100% 유기농 새싹보리분말 스틱으로 출시된 제품이다. 국내산은 수입산 제품과 비교했을 때 유통과정이 짧아 신선한 새싹보리원물로 섭취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전문가들은 새싹보리 제품을 선택하는 기준으로 화학첨가물의 유무, 안전성, 유기농 인증 제품, 휴대성 등을 꼽았다. 포뉴 새싹보리는 화학첨가물이 배제된 유기농 인증 제품이다. 

이와 더불어 에어밀 제트분쇄 방식을 사용해 새싹보리 원물에 붙은 금속 이물질 및 외부오염물질을 안전하게 제거했으며 영양소 파괴를 최소화했다. 또한 중금속 검사, 농약잔류검사, 대장균 검사를 모두 완료했다는 설명이다.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