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중소상공인 코로나19 어려움 빅데이터로 극복
상태바
SK텔레콤, 중소상공인 코로나19 어려움 빅데이터로 극복
  • 민강인
  • 승인 2020.03.09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텔레콤 대표이사 박정호
SK텔레콤 대표이사 박정호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 www.sktelecom.com)은 빅데이터 기반의 문자 마케팅 서비스인 '티딜(T-Deal)'을 활용하여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국 중소상공인에게 빅데이터 마케팅 지원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티딜은 상품별로 구매 가능성이 높은 고객에게 상품 정보 확인부터 구매까지 할 수 있는 온라인 페이지로 연결할 수 있는 문자를 발송하는 서비스다. 고객은 본인의 관심 상품을 최처가로 추천받아 구매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9일부터 20일까지 온라인 홈페이지(https://t-deal.sktelecom.com)를 통해 전국 중소상공인에게 서비스 이용 신청을 받는다. 국가 지정 중소기업으로 등록된 업체가 신청할 수 있다.

선정된 중소상공인들은 티딜 서비스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중소상공인과 서비스 종료 후 판매 성과에 따라 배분된 수익 전액을 사회에 환원할 계획이다.

이재운 SK텔레콤 광고사업유닛장은 "국가적인 위기 상황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 위해 ICT 기반 마케팅서비스를 지원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사진=SK텔레콤 홈페이지

민강인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