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우체국, 최고 연 8.95% 적금 출시
상태바
신한카드·우체국, 최고 연 8.95% 적금 출시
  • 박주범
  • 승인 2022.04.18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우정사업본부와 함께 최고 연 8.95% 금리의 ‘우체국 신한 우정적금’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적금 가입기간은 1년이고, 월납입 한도는 최대 30만원까지 가능하다. 만기 시 기본금리 1.9%에 우체국 우대금리 0.45%를 추가로 받을 수 있다. 신한카드 이용 조건을 충족하면 특별리워드 6.6%가 추가 적용돼 총 8.95% 금리를 받을 수 있다.

특별리워드는 온라인 채널을 통해 신용카드를 신규로 발급받거나 또는 이벤트 응모 직전 6개월간 신한카드(신용) 이용실적이 없는 고객이 우정적금 가입월로부터 3개월 이내에 20만원 이상 이용하면 적용된다.

적금 가입기간은 4월 19일부터 10월 31일까지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앞으로도 신한금융그룹의 비전인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과 연계해 보다 차별화 된 고객 혜택과 서비스를 지속 창출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