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은세, 독일 스킨케어 '바버(BABOR)' 뮤즈 선정 '건강한 독일 미모'
상태바
기은세, 독일 스킨케어 '바버(BABOR)' 뮤즈 선정 '건강한 독일 미모'
  • 박홍규
  • 승인 2020.09.23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킨케어 브랜드 바버(BABOR)가 새로운 뮤즈로 배우 기은세를 발탁하며, 그녀와 함께한 첫 광고 캠페인을 공개했다.

바버는 1956년 독일에서 시작되어 전세계적으로 사랑받는 스킨케어 브랜드로, 국내에는 다수의 셀럽들의 애용품으로 알려지며 뷰티매니아들 사이에서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새로운 뮤즈 기은세 또한 평소 바버앰플을 애용하는 것으로 알려져 왔으며,기은세의 세련되고 깨끗한 이미지가 브랜드 컨셉과 부합한다는 독일 현지의 좋은 반응으로 이번 캠페인에 러브콜을 받게 됐다.

따뜻한 햇빛이 내리쬐는 오후의 한가로운 일상을 담은 이번 캠페인은, 기은세의 깨끗하고 건강한 피부뿐만 아니라 자연스러운 포즈와 분위기 연출로 화보장인이라는 수식어에 걸 맞는 완성도 높은 비주얼 작업을 이끌었다.

바버는 이번 캠페인에 등장한 ‘바버 비타민 앰플’을 시작으로 올 가을부터 기은세와 함께 적극적인 활동을 지속할 예정이다. ‘바버 비타민 앰플’은 환절기에 지친 피부에 생기를 주는 제품으로 바버앰플 중 국내 1위판매를 기록하는 시그니쳐 제품이다.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