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호 서울본부세관장, 성남세관 현장 방문
상태바
김광호 서울본부세관장, 성남세관 현장 방문
  • 황찬교
  • 승인 2021.05.17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광호 서울본부세관장은 17일 성남세관을 방문해 주요 현안과 중점과제 추진경과를 보고 받고, 주요시설에 대한 코로나19 방역상황을 현장 점검했다.

성남세관은 수도권 동남부에 있는 내륙지 세관으로, 수도권과 인접하고 교통여건이 좋아 육류 및 주류, 조제식품류 등 기초 소비재를 수입·통관해 공급하는 수도권 물류기지 역할을 수행하고 있으며, 우리나라 수출 주력산업인 반도체를 포함해 다양한 품목의 수출입 업체를 관할하고 있다.

특히, 올 1월부터는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확산에 따른 수입 계란의 24시간 신속통관을 지원하고 있으며, 관내 반도체 및 의료장비 등을 생산하는 다수의 보세공장을 관할하고 있어 기업하기 좋은 통관환경 조성을 위한 보세공장 업무혁신과 적극행정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날 김광호 세관장은 추진경과를 보고 받는 자리에서 "이 지역은 육류 및 조제식품류 등 생활 밀접 소비재와 반도체 및 전기전자제품 등을 생산하는 보세공장이 입주하고 있으므로 원활한 물류흐름을 지원하고 수출입기업이 직접 체감할 수 있는 현장 중심의 적극행정 추진에 총력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최근 코로나19 확산세가 꺾이지 않는 상황 속에서 세관 시설에 대한 방역조치를 강화하는 한편, 감염병 발생에 따른 관세행정의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모든 직원들이 코로나19 발병 단계별 행동요령을 사전에 숙지하고 개인 방역에도 철저히 해줄 것"을 강조했다.

이후 이어진 직원 간담회에서는 직원들과 격의 없는 소통의 시간을 갖고,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수출입기업 지원에 총력을 다하고 있는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애로 및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