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 최고 라면은 ‘농심 육개장-김치사발면’ ... 아웃도어 산린이 캠린이 증가로 10년간 2배 성장 
상태바
캠핑 최고 라면은 ‘농심 육개장-김치사발면’ ... 아웃도어 산린이 캠린이 증가로 10년간 2배 성장 
  • 박홍규
  • 승인 2021.06.14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심 육개장사발면과 김치사발면이 지난해 총 1240억원 매출을 기록, 2010년 660억원에 비해 2배 가까운 성장을 기록했다. 특히 육개장사발면은 2011년 닐슨코리아 기준 용기면 시장 1등에 오른 이후 강자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농심 육개장사발면과 김치사발면은 지난 2020년 말 기준으로 누적 판매량 50억개를 돌파했다. 전국민이 100개씩 먹은 셈이다.

'용기라면' 사발면의 인기는 최근 아웃도어 인구의 증가와 연관성이 높다는 분석이다. 통계청에 따르면 국내 캠핑인구는 2019년 기준 약 600만명으로 10년전과 비교해 10배 가량 늘어났으며 최근에는 700만명을 돌파한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이처럼 야외활동을 즐기는 인구가 늘어난 가운데 농심 사발면이 이들 사이에서 인기 제품으로 등극하며 자연스레 판매가 늘었다는 분석이다.

실제로 SNS 이미지 빅데이터 조사 결과 야외활동에서 가장 인기가 많은 라면은 ‘농심 육개장사발면-농심 신라면컵-팔도 왕뚜껑-농심 김치사발면’인 것으로 나타났다.

농심은 서울대학교 소비트렌드분석센터와 함께 사진으로 일상 소비 패턴을 분석하는 ‘스토코그래프’ 기법을 활용해 지난 2019년부터 2020년까지 2년간 SNS에 올라온 주요 라면 브랜드의 이미지 빅데이터를 분석했다. 그 결과 야외활동을 배경으로 한 사진의 비중이 가장 높은 라면은 ‘농심 사발면’이었다.

SNS 이미지 빅데이터에 따르면 사발면이 야외활동에서 인기를 얻는 가장 큰 이유는 간편함에 있다. 어디서나 뜨거운 물만 있으면 손쉽게 조리해 먹을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맵거나 자극적이지 않고 구수한 맛이라 부담없이 가족이 함께 먹기 좋다는 목소리도 있었다. 더불어 김밥 등 다른 음식과 곁들여 먹기에 조화로운 맛이라는 평가도 많았다.

농심이 사발면을 처음 출시한 것은 1981년이었다. 농심 관계자는 “농심 사발면은 용기면 중에서 가장 오래된 역사와 최고의 인기를 자랑하는 특별한 제품”이라며 “소비자들로부터 더 큰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활동을 펼쳐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