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 25·26·27번째 확진자 이동 경로 공개…마트, 중식당 방문
상태바
신종 코로나 25·26·27번째 확진자 이동 경로 공개…마트, 중식당 방문
  • 김상록
  • 승인 2020.02.10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

경기도 시흥시에 거주하고 있는 신종 코로나 25·26·27번째 확진자의 이동경로가 공개됐다.

26번째 환자(51세 남성)와 27번째 환자(37세 여성)는 지난달 중국 광둥성을 다녀온 부부이고 25번째 확진자는 부부와 함께 사는 가족(73세 여성)이다. 

부부는 무역업 종사자로, 광둥성에서 1월 31일 마카오를 통해 인천공항으로 입국했다. 보건당국은 이들이 최근 후베이성 우한시를 방문한 적은 없었고 광둥성 체류 당시에도 병원, 시장을 방문하지 않았으며 야생동물을 섭취하지 않았고 확진환자를 접촉한 기억이 없다는 진술을 했다고 밝혔다.

25번째 환자는 2월 5일 오후 3시 42분쯤 도보로 경기도 시흥시 소재 슈퍼마켓(매화할인마트)에 방문 후 걸어서 자택으로 귀가했다. 6일은 종일 집에 머물렀으며 7일에는 오전 9시쯤 자차를 이용해 시흥시 소재 의료기관(신천연합병원 선별진료소)을 방문했다. 이후 오전 10시 44분쯤 슈퍼마켓(엘마트 시흥점)을 방문한 뒤 자차를 이용해 귀가했다.

26번째 확진자는 시어머니인 25번째 확진자와 함께 7일 9시쯤 시흥시 소재 의료기관 (신천연합병원 선별진료소)에 방문한 뒤 자차를 이용해 슈퍼마켓(엘마트 시흥점)에 방문했다. 8일에도 25번째 확진자와 오후 2시쯤 시흥시 소재 의료기관 (신천연합병원 선별진료소)에 방문 후 자차를 이용하여 귀가했다.

27번째 환자는 2월 1~2일은 종일 자택에 머물렀고, 3일에는 자차를 이용하여 오후 7시 30분쯤 시흥시 소재 음식점(태양38년전통그옛날손짜장, 안현동 180-3)에 방문했다.

한편, 11번 환자(25세 남성, 한국인)는 완치돼 이날 서울대병원에서 퇴원한다. 국내 4번째 완치 사례다. 앞서 3명(1·2·4번 환자)이 퇴원했다.

국내 환자는 퇴원자를 포함해 27명이다. 치료 중인 환자는 대체로 상태가 양호하며 산소공급 치료 등이 필요한 중증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환자의 접촉자는 총 1,762명으로 이 중 927명이 격리조치 중이다. 1·2·4번 환자의 접촉자는 모두 격리 기간 14일이 지나 격리에서 해제됐다. 현재까지 접촉자 중에서 확진된 환자는 9명이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