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금융회사 지역재투자 평가...8개 지역 '최우수·'5개 지역 '우수' 등급
상태바
NH농협은행, 금융회사 지역재투자 평가...8개 지역 '최우수·'5개 지역 '우수' 등급
  • 황찬교
  • 승인 2020.08.13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전국 은행·대형저축은행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2019년 실적) 지역재투자 평가 결과를 13일 발표했다. 

지역재투자 평가 결과, NH농협은행은 기업은행, 전북은행과 함께 최우수 등급으로 선정됐다. 

2019년 시범실시 이후 올해 본격 시행된 지역재투자 평가는 은행의 지역 경제 기여에 대한 자금공급 실적을 확대하기 위해 매년 은행의 지역별 예대율, 인구대비 점포 및 ATM 수 등을 종합 평가하는 제도다. 은행이 지역에 얼마나 기여했는지 보여주는 지표로서 지역 경제에 선순환 구조를 만들기 위해 도입됐다. 

이번 평가는 수도권을 제외한 전국 13개 광역시·도별 지역 내 자금공급, 중소기업·서민 대출 지원, 금융인프라, 지역금융 지원 전략 등 세부항목에 대해 정량 및 정성평가 결과를 종합 산출한 것이다.

지역별 평가 결과, NH농협은행은 부산, 광주, 충남(세종)을 포함한 8개 지역에서 최우수 등급으로, 그외 5개 지역에서 우수 등급으로 선정돼 가장 많은 지역에서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지역재투자 평가 결과는 5등급(최우수, 우수, 양호, 다소미흡, 미흡)으로 분류돼 금융사 경영실태평가에 반영된다. 또 지자체 금고은행과 법원 공탁금 보관은행 선정기준에도 반영될 전망이다. 최근 부산시금고는 금고 지정 평가 항목에 '지역재투자'배점을 신설해 평가 결과를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NH농협은행 손병환 행장은 "코로나19와 집중호우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에 대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확대함으로써 지역금융의 선순환 구조를 선도하는 금융회사로 발돋움하겠다"고 말했다. 

사진 = NH농협은행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