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 만의 등교에 실내화 판매 10배 급증
상태바
2년 만의 등교에 실내화 판매 10배 급증
  • 박주범
  • 승인 2021.03.04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2주간 유아동 가방 매출 58% 증가
필기구, 학용품 세트 등 신학기 준비물 고루 신장세

지난해와 달리 지난 2일에 정상 입학과 등교가 이루어지면서 신학기 용품 시장이 다시 활기를 띠고 있다. 특히 실매화는 10배 가깝게 판매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위메프는 최근 2주간(2월 15일~2월 28일) 신학기 용품 판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유아동 가방/책가방 카테고리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58% 증가했다고 4일 밝혔다.

아이템별로는 ‘실내화 가방’ 매출이 864%까지 급증했다. 본격적인 교실 생활의 신호탄으로 볼 수 있는 수치다. 브랜드 책가방(87%), 캐릭터 책가방(41%) 매출도 늘었다.

일명 ‘바퀴 달린 책가방’으로 불리는 ‘롤링 백팩’은 판매가 71%까지 증가했다. 등교 수업과 온라인 수업이 병행되면서 무거운 교과서를 학교와 집 간에 손쉽게 이동시킬 수 있어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위메프에서 판매되고 있는 실내화

필기도구 전체 카테고리 매출도 78% 늘었다. 세부 상품별로는 학생 필통(95%), 학용품 세트(51%), 색연필(45%), 크레파스(22%), 연필 (17%) 등 다양한 신학기 준비물이 모두 많이 판매됐다.

위메프 관계자는 “지난해에는 개학 연기와 온라인 수업 등으로 신학기 용품 시장이 다소 주춤했다”며 “올해는 예년처럼 등교 생활을 위한 여러 용품과 더불어 개인 위생용품, 온라인 수업을 위한 준비물도 함께 많이 판매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진=위메프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