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블루, 칼스버그 '리버풀 FC 전용잔 패키지' 출시
상태바
골든블루, 칼스버그 '리버풀 FC 전용잔 패키지' 출시
  • 황찬교
  • 승인 2021.04.13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든블루(대표 김동욱)는 덴마크 프리미엄 맥주 '칼스버그'와 리버풀 FC(Liverpool FC) 전용잔으로 구성된 특별 패키지를 선보이고 13일부터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골든블루는 그 동안 부족했던 '칼스버그' 음용 기회를 국내 소비자들에게 제공하기 위해 매년 색다른 구성품이 담긴 시즌성 '칼스버그' 패키지를 선보였다. 이번에 골든블루가 선보인 패키지는 '칼스버그' 500ml 6캔과 리버풀 FC를 상징하는 요소로 디자인된 맥주 전용잔 1개로 구성돼 있다.

'칼스버그'는 1992년부터 영국 축구 명문 클럽인 리버풀 FC의 공식 파트너 맥주로 활동해 프리미어리그 내 가장 긴 파트너십을 기록하고 있다. 골든블루는 '칼스버그'의 국내 공식 수입, 유통사로서 '칼스버그'와 리버풀 FC를 연계한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리버풀 FC의 프리미어리그 2019-2020시즌 우승을 기념해 새롭게 디자인된 '칼스버그' 챔피언스 에디션을 국내에 출시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리버풀 FC 전용잔은 '칼스버그'가 리버풀 FC의 공식 파트너 맥주임을 강조할 수 있도록 앞면에는 '칼스버그'와 리버풀 FC의 영문명인 Carlsberg와 Liverpool FC, 뒷면에는 리버풀 FC 로고를 새겨 넣어 잔 디자인에 특별함을 더했다.

특히, 요즘같이 집에서 전용잔과 함께 술을 즐기는 문화가 확대됨에 따라, 이번 패키지는 '홈술족'은 물론 독특한 맥주잔을 모으는 수집가와 특히 리버풀 FC 팬들의 소장 욕구를 자극해 뜨거운 호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칼스버그' X 리버풀 FC 전용잔 패키지는 전국 주요 대형마트와 슈퍼마켓에서 재고 소진시까지 구매할 수 있다.

김동욱 골든블루 대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홈술 문화가 확산되면서, 집에서 마셔도 맥주의 풍미를 가장 잘 느낄 수 있는 전용 맥주잔의 인기도 함께 늘고 있다"며 "이번에 나온 리버풀 FC 전용잔은 희소성이 커서 맥주 애호가들과 축구 팬들의 많은 주목을 받을 것으로 예상되며, 이외에도 국내 주류 트렌드를 즉각적으로 반영할 수 있는 마케팅 활동을 펼쳐 '칼스버그'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을 높여가겠다"고 말했다.

'칼스버그'는 세계 4대 맥주 회사인 '칼스버그 그룹'에서 생산하는 프리미엄 라거 맥주다. 170년이 넘는 오랜 역사와 전통을 가지고 있는 '칼스버그'는 100% 몰트로 만들어진 높은 품질과 우수한 풍미로 덴마크 왕실로부터 공식 맥주로 지정받았다.

국내에서는 지난 2018년부터 골든블루가 수입, 유통한 이후 적극적인 영업, 마케팅 활동을 펼쳐 매년 '칼스버그' 판매량이 늘고 있다. 특히, 국내 수입 맥주 시장의 성장이 주춤해진 가운데서도 '칼스버그'의 2020년 판매량은 2019년 대비 19% 늘어 수입 맥주 시장에서 입지를 확고히 다져가고 있다.

사진=골든블루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