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2030 무공해차 전환100' 선언식 참여
상태바
KB국민은행, '2030 무공해차 전환100' 선언식 참여
  • 황찬교
  • 승인 2021.04.14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14일 환경부가 주관하는 '2030 무공해차 전환 100' 선언식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이날 서울 중구 더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선언식에는 한정애 환경부 장관과 김진영 KB국민은행 브랜드ESG그룹대표 등 금융과 제조업의 참여기업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2030 무공해차 전환 100은 민간기업이 보유하거나 임차한 차량을 2030년까지 100% 무공해 전기차와 수소차로 전환할 것을 공개적으로 선언하는 사업이다. KB국민은행은 이번 무공해차 전환 선언을 시작으로 매년 단계적으로 무공해차 비율을 늘려갈 예정이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선언식을 계기로 더 큰 책임감과 사명감을 갖고 미래 세대를 위해 무공해차 전환 등 탄소저감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KB국민은행은 지난해 8월 친환경 경영의 일환으로 영업점 주차공간에 전기차 충전 서비스를 시범 시행한 바 있다. 또한 2019년부터 업무용 전기차를 도입한 이래 현재 총 20대를 운영 중에 있으며 향후 1000여대까지 확대 시행할 예정이다.

KB금융그룹(회장 윤종규)은 기업 활동 전반에 ESG(Environmental, Social, Governance)를 적용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고 동반성장하는 '세상을 바꾸는 금융'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고 있다.

사진=KB국민은행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