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인터넷 속도 저하 논란 사과 "고객 입장에서 세심히 살피지 못했다"
상태바
KT, 인터넷 속도 저하 논란 사과 "고객 입장에서 세심히 살피지 못했다"
  • 김상록
  • 승인 2021.04.21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T 홈페이지 캡처

KT가 최근 10기가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하는 과정에서 실제 속도가 저하됐다는 논란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KT는 21일 임직원 일동 명의로 '10기가 인터넷 품질 관련 사과의 말씀'이라는 제목의 사과문을 발표했다.

KT는 "최근 발생한 10기가 인터넷 품질 저하로 인해 불편과 심려를 끼쳐드려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 
불편을 겪은 고객님을 응대하는 과정에서도 고객님의 입장에서 세심히 살피지 못해 매우 죄송하다"고 했다.

이어 "품질 저하 발생 원인을 파악한 결과, 10기가 인터넷 장비 증설과 교체 작업 중 고객 속도 정보 설정에 오류가 있었음을 확인했다"며 "오류가 확인된 고객들에게는 개별 안내를 드려 정해진 기준에 따라 요금을 감면해드리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앞으로 오류를 자동으로 파악하는 시스템을 재점검하고 보완해 인터넷 이용 고객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사진=유튜브 채널 '잇섭'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잇섭' 캡처

앞서 유명 IT 유튜버 '잇섭'이 지난 18일 자신이 사용 중인 KT 10기가 인터넷 서비스의 실제 속도가 100Mbps 수준에 그친다는 영상을 올리면서 이 같은 논란이 불거졌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