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식당·카페 밤 9시까지만 영업…노래연습장·PC방은 10시까지 가능
상태바
오늘부터 식당·카페 밤 9시까지만 영업…노래연습장·PC방은 10시까지 가능
  • 김상록
  • 승인 2021.08.23 0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캡처
사진=SBS 캡처

23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현행 거리두기가 2주간 연장된다. 특히 식당, 카페의 영업 시간이 기존 밤 10시에서 9시로 1시간 단축된다.

정부는 지난 20일 수도권 4단계, 비수도권 3단계로 적용되던 거리두기를 2주 연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일부 조정된 거리두기 안에 따르면 식당·카페의 방역 수칙이 강화됐다. 식당, 카페에서는 밤 9시 이후에는 포장 혹은 배달만 가능하다.

오후 6시 이후 사적모임 2인 제한 조치도 계속된다. 다만, 백신 접종 완료자 2인을 포함할 경우 최대 4인까지 모임이 가능하다. 2차 백신 접종을 마친 뒤 면역 형성 기간인 14일이 지난 접종 완료자 2명과 함께하면 4명까지 모일수 있는 것이다.

편의점도 식당처럼 4단계에서는 밤 9시 이후, 3단계는 밤 10시 이후부터 매장과 외부 테이블 모두 취식이 금지된다. 반면, 노래연습장과 실내체육시설, 영화관, PC방, 학원, 백화점, 대형마트 등은 기존 거리두기처럼 밤 10시까지 운영할 수 있다.

정부는 이번 거리두기 효과와 접종률 상황 등을 고려해 추가 방역조치를 검토할 방침이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