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죤 무균무때 ‘광고왕 광희’ 캠페인, '2021 앤어워드' 위너 수상
상태바
피죤 무균무때 ‘광고왕 광희’ 캠페인, '2021 앤어워드' 위너 수상
  • 박홍규
  • 승인 2022.01.27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죤의 무균무때가 ‘광고왕 광희’ 캠페인으로 2021 앤어워드에서 디지털 광고&캠페인 부문 생활용품 분야 위너(WINNER)를 수상했다. 

올해로 15회를 맞이하는 앤어워드(Awards for New Digital Awards)는 한국디지털기업협회가 주관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한국인터넷진흥원이 후원하는 국내 유일의 디지털 미디어 시상식이다. 3단계로 이루어진 전문 심사위원의 심사를 거쳐 디지털산업에 기여한 작품들을 선정•시상해 국내 최대 디지털 업계의 행사로 꼽힌다.

피죤 무균무때의 ‘광고왕 광희’ 캠페인은 기존 고객은 물론 MZ세대들에게까지 제품 인지도를 제고하고자 기획됐다. 피죤은 최근 위생 관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1인 가구가 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하고 다양한 연령대의 소비자와 친밀감을 형성하고자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에 재기발랄한 이미지의 방송인 황광희의 캐릭터를 활용해 디지털에 특화된 형식과 화법으로 캠페인의 크리에이티브를 살렸다. 

이번 캠페인은 브랜드의 이미지에 새로움과 활력을 부여하고, 저관여 제품에서 중요한 요소인 인지도와 친밀감을 형성하는 데 중점을 뒀다. ‘광고왕 광희’라는 웹 예능 형식을 차용하여 타깃들이 스킵 없이 최대한 콘텐츠를 끝까지 시청할 수 있도록 유머와 재미 요소를 강조했다. 캠페인 영상은 프리런칭 영상과 광희가 제작한 다섯 편의 ‘유명 광고 패러디’ 영상의 시리즈물로 구성했다.

특히 다섯 편의 ‘유명 광고 패러디’ 영상을 일주일 간격으로 순차적으로 공개하는 방식으로 구성해 각 광고 소재가 충분히 노출되고, 다음 편에 대한 기대감도 조성되어 광고 효과를 극대화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기존 광고를 아는 세대는 익숙함에서 오는 재미를, 모르는 세대는 새로움에서 오는 신선함을 느낄 수 있어 매번 좋은 반응을 이끌었다.

사진 피죤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