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 배우와 동거했다더라" '가세연', 장지연 사생활 루머 폭로…김건모는 법적대응 시사
상태바
"남자 배우와 동거했다더라" '가세연', 장지연 사생활 루머 폭로…김건모는 법적대응 시사
  • 김상록
  • 승인 2020.01.22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유튜브 캡처
강용석 변호사. 사진=유튜브 캡처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캡처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캡처

강용석 변호사가 운영 중인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 연구소(이하 가세연)' 측이 가수 김건모 아내 장지연 씨의 확인되지 않은 사생활 루머를 언급한 가운데, 김건모 측은 '가세연' 측에 법적 대응 의사를 밝혔다.

깅 변호사와 김용호 전 스포츠월드 기자, 김세의 전 MBC 기자는 18일 대구 엑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진행된 강연회에 참석해 "(장지연)이 남자관계가 복잡했다고 한다", "남자 배우 이모씨와 사귀고 동거도 했다더라" 등의 '카더라' 식 폭로를 했다.

김 전 기자는 또 "심지어 외국에서 이씨가 촬영 중일 때 거기에 찾아가기도 했다더라"며 "(장지연씨가) 이씨를 만날 때 주변에 자랑을 많이 하고 다녔다"고 덧붙였다.

이에 김건모 소속사의 건음기획은 복수 언론을 통해 "해당 발언의 강연 녹취 자료를 찾는 중"이라며 "결혼과는 아무런 관계가 없는, 확인되지 않은 남자관계들을 들먹이며 가족을 공격하는 건 도저히 납득할 수 없다. 법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했다.

한편, 강 변호사는 이날 '인싸뉴스' 코너 라이브 방송을 통해 "오늘 아침에 보니 (실시간) 검색어도 그렇고 저희(가세연) 관련한 뉴스가 아주 '핫'한 것 같다"며 "뉴스를 쫓아가는게 아니라 이제는 뉴스를 만드는 것 같다. 특히 연예뉴스 분야는 우리가 계속 뉴스를 만든다"고 장지연 씨와 관련된 발언을 언급했다.

그는 "(해당 발언은)하드코어한 뉴스들 사이 기분 전환용으로 잠깐 했던 얘기들이다. 그날 나왔던 얘기 하나하나 모두 뉴스화하면 정말 시끄러워질 것 같다. 당시 한마디 한마디 할 때마다 분위기가 술렁술렁했었다"고 전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